봉중근, 만취 상태로 전동 킥보드 타다 적발…면허 취소


[TODAY스포츠=이서은 기자] 전 야구선수 봉중근이 술에 취한 채 전동 킥보드를 타다 적발됐다.서울 강남경찰서는 23일 봉중근을 음주운전으로 적발해 운전면허 취소 처분을 했다고 밝혔다. 이와 더불어 범칙금 10만원을 부과하는 조치도 취했다.경찰에 따르면 봉중근은 22일 오후 11시 30분께 강남구 압구정로데오역 인근 도로에서 만취 상태로 전동 킥보드를 타다 넘어졌다. 이를 목격한 한 시민이 경찰에 신고를 했다.현장에 출동한 경찰이 봉중근의 혈중 알코올농도를 조사한 결과 면허 취소 수준인 0.105%로 측정됐다. 이 사고로 봉중근은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