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인트루이스, 선수들보다 어린 ’35세’ 감독 낙점


[TODAY스포츠=이서은 기자] 세인트루이스가 파격적인 인사를 단행할 예정이다.MLB닷컴은 25일(이하 한국시간) “세인트루이스의 존 모젤리크 회장이 공석인 감독 자리에 대해 신속한 해결을 약속했다. 곧 명백해질 전망이다”라고 운을 뗐다.존 폴 모로시 MLB닷컴 기자에 따르면, 세인트루이스의 현 벤치코치인 올리버 마몰이 새 감독이 될 전망이다.세인트루이스는 LA 다저스와의 내셔널리그 와일드카드 경기서 패배해 가을야구에서 빨리 물러났다. 그러나 2019년부터 팀을 매년 포스트시즌에 보내고, 시즌 막판 17연승을 달리며 돌풍을 보여 주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