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에바스 역투+강백호 결승타’ KT, 삼성 꺾고 창단 후 첫 정규리그 우승!


[TODAY스포츠=이한주 기자]마법사 군단이 창단 후 처음으로 정규리그 정상에 우뚝 섰다. KT 위즈는 31일 대구 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열린 2021 신한은행 SOL KBO 리그 삼성 라이온즈와 타이브레이커(1위 결정전)에서 1-0으로 짜릿한 한 점차 승리를 거뒀다. 이날 결과로 KT는 창단 이후 첫 정규리그 우승을 달성하게 됐다. KT는 조용호(좌익수)-황재균(3루수)-강백호(1루수)-유한준(지명타자)-제라드 호잉(우익수)-장성우(포수)-배정대(중견수)-박경수(2루수)-심우준(유격수)이 타선을 구축했다. 선발투수는 윌리엄 쿠에바스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