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위 결정전 앞둔 삼성 허삼영 감독 “하늘이 주신 기회다”


[TODAY스포츠=이한주 기자]”오늘은 하늘이 주신 기회이자 보너스 경기라 생각한다.”삼성 라이온즈는 31일 대구 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2021 신한은행 SOL KBO 리그 KT 위즈와 타이브레이커(1위 결정전)를 치른다. 전날 정규시즌이 모두 종료됐지만 양 팀은 76승 9무 59패로 성적이 똑같다. 규정에 따라 이날 단판 승부로 1위를 결정짓게 된다. 삼성이 올해 KT와 상대 전적에서 9승 1무 6패로 앞서기 때문에 이번 경기는 삼성의 홈 구장인 대구에서 열린다. 뉴시스에 따르면 경기 전 삼성 허삼영 감독은 “오늘은 하늘이 주신 기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