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와 장성우 재계약, 내년에도 2연승에 도전한다.


[TODAY스포츠=홍재영 기자] 이번 시즌 장성우를 주전 포수로 창단 이래 우승을 달성한 KT는 장성우와 재계약했다. 계약기간 4년에 계약금 18억원, 총연봉 20억원, 옵션 최대 4억원 등 총액 42억원이다.KT는 급하게 장성우를 잡은 이유가 있다. 프로 데뷔 처음으로 FA 자격을 갖게 된 장성우는 다른 구단에서도 노리고 있었다. 생각보다 육성하기 어려운 포지션인 포수는 주전급 FA에 관심이 많은 것은 당연하다.KT 입장에서도 장성우를 놓칠 수는 없는 노릇이다. 지난해 이숭용 단장이 포수진 강화를 위해 허도환과 이홍구를 데려왔지만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