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V1] ‘창단 첫 우승’ KT 이강철 감독 “두산은 강팀…안심 못 했다”


[TODAY스포츠=이서은 기자] 창단 첫 통합 우승을 이룬 KT 이강철 감독이 우승 소감을 전했다.KT 위즈는 18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21 신한은행 SOL KBO 포스트시즌 두산 베어스와의 한국시리즈(KS·7전4선승제) 4차전에서 8-4로 승리했다.2013년 창단, 2015년 1군에 진입해 8년 만에 이룬 첫 통합 우승이었다. 7년 연속 KS에 진출한 ‘강호’ 두산을 4전 전승으로 누르고 이룩한 압도적인 승리였다.뉴시스에 따르면 이강철 KT 감독은 “2사까지 긴장하고 있었다. 9회말이 끝나는 순간 큰 감정이 안 오더라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