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1]삼성 김지찬·구자욱에 막힌 두산 최원준, 4.1이닝 2실점 강판


[TODAY스포츠=이서은 기자] 두산의 선발 투수 최원준이 삼성의 김지찬, 구자욱의 벽을 넘지 못했다.최원준은 9일 대구 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열린 2021 신한은행 SOL KBO 포스트시즌 삼성라이온즈와의 플레이오프(PO) 1차전에 선발 등판해 4.1이닝 5피안타 5볼넷 2삼진 2실점을 기록했다.1회부터 실점을 기록했다. 선두타자 박해민을 2루수 땅볼로 처리했으나 김지찬에게 볼넷을 허용한 뒤 구자욱에게 1타점 2루타를 맞았다.강민호를 2루수 플라이로 아웃시킨 뒤 오재일에게 볼넷을 내주며 다시 흔들렸다. 결국 호세 피렐라에게 1타점

Source